홈 > 홍보센터 > 업계뉴스
업계뉴스

안산시, 출생아 1인 50만원 준다···소득수준 관계없이

[안산=뉴시스]천의현 기자 = 경기 안산시는 출산가정의 경제적 부담을 완화하기 위해 ‘경기도 산후조리비 지원사업’을 시행한다.

지원 대상은 신생아 출산일 기준으로 ‘부 또는 모’가 1년 이상 경기도에서 지속해 거주한 출산가정이다.

 소득수준과 관계없이 출생아 1인 50만원을 안산화폐 다온으로 지원한다.

산후조리비 지원은 출생신고 시 관할 동행정복지센터에서 함께 신청하는 편리함 덕에 지난해 안산시 전체 출산가정의 90% 이상이 혜택을 받는 등 시민들로부터 호응을 얻고 있다.

지원금은 산후조리원뿐 아니라 모유수유 및 신생아용품, 출산패키지, 산모건강관리를 위한 영양제 구입 등 다양하게 사용할 수 있고, 안산화폐로 지급돼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하는 등 일석이조의 효과가 기대된다.

산후조리비 지원사업과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상록수보건소(031-481-5975), 단원보건소(031-481-6473)로 문의하면 된다.

시 관계자는 “산후조리비 지원사업을 통해 출산과 육아 부담이 조금이나마 덜어질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아이 낳기 좋은 환경 조성을 위한 다양한 방안을 마련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